글번호
152614
일 자
19.05.28 11:09:23
조회
91
글쓴이
김문조
제목 : 7월부터 드론으로 불법주차 단속·해양환경 감시
7월부터 드론으로 불법주차 단속·해양환경 감시
국토부 드론 규제샌드박스 사업 도시·사업자 15곳 선정

서울=연합뉴스) 김동규 기자 = 7월부터 드론을 활용한 불법주차 단속이
경기도 화성시에서 이뤄지고 제주도에서 드론을 해양환경 모니터링에 투입하는 등 다양한 사업에 드론이 시범 운영된다.

국토교통부 2019년 드론 규제샌드박스(규제유예제도) 사업자 공모 결과 화성시와
제주도를 드론 실증도시로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.

이번 공모에는 10개 광역지자체가 지원했으며 외부평가위원이 참여한 심의 평가를 거쳐
두 도시를 선정했다고 국토부는 설명했다.


경기도는 삼성전자[005930] 등 산업단지가 밀집한 화성시에서 도심 내 불법 주정차 차량 계도 및 야간순찰,
폐기물업체 환경 모니터링, 공사현장 환경 모니터링, 산업단지 대기 질 모니터링 등에 드론을 활용한다.


제주도는 올레길·영어교육도시 내 안심 서비스, 해양환경 모니터링,
월동작물·소나무 재선충 모니터링 등 분야에 드론을 투입한다.

두 도시는 다음달 도심 시범 테스트를 거쳐 7월부터 본격적으로 현장에 투입할 예정이다.

민간기업 드론 사업 공모에서는 수소연료전지 드론을 활용한 강원도 산불감지 및
등산로 안전 시스템 구축 사업(자이언트드론)과 프로야구에 드론 라이트 쇼를 접목해
군집 드론을 운용하는 기술(유비파이) 등 10대 업체가 선정됐고, 헥사팩토리·블루젠드론·씨엔테크 등 3개 업체는 자유공모 분야에 선정됐다.

국토부는 선정된 2개 지자체에 각각 10억원, 지정·자유공모 사업자에게는 1억∼4억6천만원의 지원한다.

어명소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"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실제 도시 안에서 드론 활용 모델을
구현하는 의미가 있다"며 "앞으로도 드론 산업 발전에 걸림돌이 되는 규제를 발굴해 개선하도록 하겠다"라고 말했다.

dkkim@yna.co.kr

<저작권자(c) 연합뉴스,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 2019/05/28 11:00 송고
[원문보기: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190528063300003?input=1195m]
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목록으로
다음글 KT, 5G통신 적용한 드론 등으로 을지태극연습 생중계
이전글 음성경찰서, 드론 항공촬영으로 양귀비 재배 단속